개솔린 디스카운트 카드 쓰지 마세요! 왜?

0
725

캐시백부터 여행 보너스까지 크레딧 카드는 여러 리워드를 제공한다. 그러나 새 연구 조사에 따르면, 주유소와 관련된 크레딧 카드 리워드는 그리 효과가 없다고 한다.

CreditCards.com 는 24개 이상 개솔린 크레딧 카드를 조사했다. 그 결과, 갤런당 몇 센트씩 디스카운트 해준다고 하는 리워드는 실제로 매력적이지 않다고 한다.

평균 디스카운트 금액은 갤런당 5센트 정도인데, 갤런당 평균 개솔린 가격이 2.5달러인 곳에서는 리워드가 2% 정도다. 그런 카드는 프리미엄 개스를 넣어야 하는 차이거나, 갤런당 개솔린 가격이 3달러가 넘어가는 곳이라면 리워드가 1.5%라 별로 매력적이지 않다. 캐시백이나 여행 리워드를 주는 크레딧 카드에 비하면 리워드 금액이 적은 편이다.

또 다른 문제도 있다. 많은 캐시백 크레딧 카드는 브랜드가 아닌 개솔린 구입에 보너스를 준다. 특정 개스 브랜드에 연동된 크레딧 카드는 그 브랜드에서만 리워드가 들어온다. 어떤 날에는 그 브랜드 주유소 가격이 가장 싸지 않을 수도 있지 않은가-

여전히 많은 개솔린 크레딧 카드가 초기에는 더 높은 리워드를 준다. 첫 30일 동안 Drive Savvy 크레딧 카드는 Phillips 66, Conoco 와 76 주유소에서 갤런당 50센트 할인을 준다. 첫 90일에는 두 가지 BP 연동 크레딧 카드가 갤런당 25센트 할인이 된다.

문제는, 매달 밸런스를 다 갚지 않으면 비용이 리워드보다 더 커진다. 개솔린 크레딧 카드의 이자율은 평균 23.61%다. 다른 크레딧 카드 평균보다 7% 포인트 더 높다.

<사진 pixab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