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친 외관 디자인에 오프로드 주행 능력으로 눈길 끄는 모델!

0
335
2023 기아 텔루라이드 X-Pro. Photo=Kia america media

최근 미국 중형 SUV 시장에 아웃도어 모델 바람이 분다. 외관 디자인을 조금 거칠게 튜닝한 수준의 모델도 있는가 하면, 본격 오프로드 주행을 위한 장비 등을 갖춘 경우도 있다. 닛산 패스파인더 록 크릭(Rock Creek), 혼다 패스포트 트레일 스포트 같은 모델은 거친 외관 디자인에 오프로드 주행 능력을 키운 상품성을 통해 아웃도어 중형 SUV를 찾는 소비자를 겨냥한다.

하지만 이 중에서 눈길을 끄는 모델이 있다. 바로 기아 텔루라이드 X-Pro다. 기아는 부분 변경을 통해 상품성을 높인 2023 텔루라이드를 소개하면서 X-Line과 X-Pro라는 트림을 공개했다. 먼저 X-Line은 아웃도어에 어울리는 거친 외관 튜닝이 눈길을 끈다.

18인치 올-터레인 타이어를 통해 오프로드 주행성을 높였다. Photo=Kia america media

여기에는 독특한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과 브리지 타입 루프 레일, 보디 컬러 도어 핸들, 그리고 전용 20인치 휠이 자리한다. 와일드한 느낌을 강조한 X-Line은 도심과 아웃도어 모두에 어울리는 디자인을 통해 경쟁력을 키웠다. 또한 일반 텔루라이드보다 10밀리미터 더 높은 최저 지상고와 오프로드 주행 시 진입과 이탈각을 일반 모델보다 개선한 점도 눈길을 끈다. 여기에 트레일러 등을 끌기에 적합한 성능을 위해 토우 모드(tow mode)도 더했고, 트랙션 컨트롤도 업그레이드를 거쳤다.

중형 SUV 중 본격 오프로드 주행도 가능한 모델을 찾는다면 기아 텔루라이드 X-Pro를 만나보자. Photo=Kia america media

여기서 한발 더 나아가 기아는 X-Pro라는 텔루라이드의 본격 오프로드 트림도 준비했다. X-Pro는 X-Line의 디자인 요소와 성능을 그대로 물려받았고, 여기에 한 가지 더 특별한 부품을 더했다. X-Line에는 20인치 온로드용 타이어가 달리는 반면, X-Pro에는 18인치 올-터레인 타이어가 장착된다. 이를 통해 일반 텔루라이드보다 조금 더 공격적인 오프로드 주행이 가능하다. 여기에 X-Pro 로고가 새겨진 시트, 트렁크에 110V 인버터 아울렛이 자리했다.

2023 기아 텔루라이드 X-Pro는 앞서 언급한 대로 경쟁 모델이 앞다투어 공략하는 아웃도어 중형 SUV 시장에서 남다른 상품성과 디자인 성능을 통해 비교우위를 노린다. 가족과 함께 떠나는 아웃도어 여행을 위한 중형 SUV를 찾는다면, 오프로드 주행성을 키운 텔루라이드 X-Pro를 만나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