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능 룩 ‘N 라인’ 더한 현대 투싼. 그 다음은?

0
1310

현대차의 고성능 브랜드 ‘N’을 만나는 또 다른 방법으로 ‘N 라인(Line)’을 타는 것이다. ‘N 라인’은 N과 같은 파워트레인 튜닝을 거치지는 않지만, 외관과 더불어 서스펜션 일부 등을 N이 추구하는 스포츠 성능에 가깝도록 만든 일종의 스페셜 트림이다. 미국에서는 엘란트라 GT N 라인이 지난 2019 디트로이트 오토쇼를 통해 공개되기도 했다. 그러나 이번엔 SUV에 N 라인이 적용되면서 소비자들의 관심을 사고 있다.

스포티한 외관을 자랑하는 투싼 N 라인. Photo=Hyundai news

현대 유럽이 공개한 투싼 N 라인은 지금까지 보던 일반 투싼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을 보인다. 먼저 블랙베젤 해드렘와 함께 매쉬 크롬으로 장식한 라디에이터 그릴이 눈길을 끈다. 여기에 프런트 범퍼 양 끝으로 화살표 모양 LED 주간등을 더해 강인한 모습을 더했다. 펜더 플라스틱와 함께 19인치 알루미늄 휠도 블랙으로 장식했다. 여기에 서스펜션 튜닝을 통해 보다 스포티한 감각도 더했다.

인테리어에서도 N 라인 특유의 스포티함이 느껴진다. Photo=Hyundai news

인테리어에서도 N 라인은 일반 모델과 확실한 차이를 보인다. 붉은색 바느질 장식을 더한 시트와 센터 암레스트, 그리고 N 라인 전용 기어레버를 통해 강인한 레이싱 테마를 더했다. 스티어링 휠 역시 고속 주행에서 안정된 조잡을 돕는 디자인을 택했고 허리를 강하게 조여주는 버킷 기능을 가진 시트도 눈길을 끈다.

기어 레버에 표시된 N 라인 엠블럼. Photo=Hyundai news

뒷모습에서는 듀얼 머플러와 함께 N라인의 로고를 트렁크에 붙였다. 또한 전체적으로 하단부에 적용된 블랙 가드는 리어 범퍼까지 이어지면서 통일된 느낌을 준다. 공개된 투싼 N 라인은 강렬한 붉은색을 지니고 있다. 보통 N의 대표 컬러는 형광 블루이지만 N 라인의 경우 다양한 컬러 옵션을 통해 개성을 살리고 있다.

투싼의 이미지를 퍼포먼스카로 끌어 올린 N 라인. Photo=Hyundai news

파워트레인의 경우 유럽형 모델이기에 2.0리터 디젤 마일드 하이브리드와 1.6리터 디젤 엔진을 갖추고 있다. 또한 여기에 1.6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도 고를 수 있다. 투싼 N 라인을 통해 현대는 SUV 모델을 통해 스포츠 성능을 추구하는 소비자를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관련 전문 매체에서는 투싼 N 라인 이후, 싼타페와 코나 모델에 N 라인이 적용될 것을 예측하고 있다.

아직 미국 시장에서 투싼 N 라인에 대한 소식은 들리지 않는다. 다만 엘란트라 GT N 라인을 통해 좋은 반응이 있다면, 투싼을 비롯해 다양한 N 라인 모델에 대한 기대를 높일 수 있지 않을까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