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과학이 무인승용차와 만날 때!

0
435

Nissan 에서 스타워즈에 나오는 제다이 Jedi 처럼 운전자가 차에 포스를 행사할 수 있도록 하는 새 기술을 개발했다고 한다. 이 시스템은 운전자의 뇌가 차와 소통을 하도록 한다.

Nissan 은 이 기술을 brain-to-vehicle (B2V) 이라고 명명했는데, 운전자의 반응 속도를 빠르게 해서 운전 경험을 더 즐겁게 한다.

이 시스템은 헤드기어를 통해 운전자의 뇌파 활동을 측정해서 운전자의 뇌가 무언가를 하려고 할 때 쓰는 시그널을 분석한다. 그런 뒤 차가 알아서 운전자보다 0.5초 더 빨리 운전자의 행동을 실행에 옮긴다.

차가 무인승용차로 운행이 되면, 이 시스템은 운전자의 불편함을 감지해서 인공지능을 이용해 운전 스타일 같은 것도 바꿔준다.

<사진 Nissan>

스마트 시스템의 차도 좋지만, 포근한 느낌의 NO.1 국민차로 유명한 이 모델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