닛산이 야심차게 준비한 순수 전기차 ‘아리야’, 두 가지 트림

0
1197
닛산이 야삼차게 준비한 순수 전기차 아리야. Photo=Nissan news

닛산이 순수 전기차 아리야(Ariya)의 미국 주문 예약을 시작했다. 닛산은 미국 홈페이지를 통해 2023 아리야 예약 버튼과 함께 트림별 가격도 공개했다. 아리야는 우선 두 가지 파워트레인을 가진다. 앞바퀴 굴림 싱글 모터와 e-4ORCE라는 듀얼 모터를 통한 항시 네 바퀴 굴림 모델을 고를 수 있다. 아리야는 모두 네 가지 트림으로 판매 될 예정이다. 먼저 스페셜 에디션인 프리미어를 시작으로 벤처 플러스, 이볼브 플러스, 최상급 플래티넘 플러스가 있다.

2023 닛산 아리야 벤처 플러스 트림은 약 300마일 주행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Photo=Nissan news

이 중 눈길을 끄는 것은 바로 벤처 플러스 트림이다. $45,950부터 시작하는 이 트림은 아리야 중에서 가장 많은 주행거리를 가진다. 미 환경청(EPA) 공식 인증 기록은 아니지만, 닛산은 1회 충전으로 약 300마일 주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 벤처 플러스에는 238마력 싱글 모터를 기반으로 91kWh 배터리팩을 가진다.

미래 지향적인 설계가 눈길을 끄는 2023 닛산 아리야 인테리어. Photo=Nissan news

또한 어댑티브 크루즈 콘트롤, 내비게이션 기반 프로파일럿 어시스트, 12.3인치 디스플레이 모니터, 듀얼 존 공조 장치, 19인치 휠 등이 기본으로 달려 나온다. 전동식 조절 시트는 옵션이지만 가죽 스티어링 휠과 무드 라이팅은 기본이다. 이볼브 플러스 트림으로 가면 파노라믹 문루프, 전동식 테일게이트, LED 안개등과 스마트폰 무선 충전 장치 등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에어로 커버를 단 19인치 휠이 적용된다.

아리야 최고 트림인 플래티넘 플러스는 두 개의 모터를 통한 안정된 달리기 성능과 함께 액티브 사운드 시스템이 더해진다. 실내에는 나파 가죽이 적용되며 전동 조절식 스티어링 휠과 10개 스피커를 갖춘 보스 서라운드 시스템, 그리고 20인치 휠 등을 만날 수 있다.

크로스오버 디자인을 갖춘 2023 닛산 아리야. Photo=Nissan news

2023 닛산 아리야는 크로스오버 디자인에 미래 감각을 더한 모델로 눈길을 끈다. 특히 300마일 주행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전기차 구매 시 거리를 중요하게 여기는 소비자들에게 어필할 것으로 보인다. 아리야 구매를 원하면 닛산 아리야 전용 구매 페이지에서 모델을 정한 후 보증금 $500를 내면 쉽게 예약을 끝낼 수 있으며, 고객 인도 시기는 2022년 가을로 예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