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스포츠 쿠페보다 기아 스팅어가 나은 ‘세 가지’ 이유

0
568
2022 기아 스팅어 GT-라인. Photo=KIA media

더 늦기 전에 스포츠 쿠페를 한번 타보고 싶은 A군. 예산은 3만에서 4만 달러대로 정하고 여러 모델을 쇼핑 중이다. 하지만 가격대가 낮아서 그런지 마땅한 스포츠 쿠페는 눈에 들어오지 않는다. 예산이 맞으면 성능이 부족하고 성능이 뛰어나면 예산을 초과하는 모델들이 많다. 고민 끝에 200마력대 성능을 지닌 쿠페를 생각해보지만 역시 성에 차지 않는다. 그런데 차에 A군의 눈에 들어온 자동차가 있다. 바로 2022 기아 스팅어다.

스팅어는 스포츠 쿠페처럼 2도어를 지닌 디자인은 아니다. 세단처럼 4도어를 지녔지만, 세단과는 완전히 다른 장르를 추구한다. 스팅어는 4도어 GT카다. 즉 성능에 있어서 스포츠 쿠페와 맞먹는 장점을 지녔고 패스트백 디자인을 통해 쿠페와 같은 느낌도 든다. 스포츠 쿠페와 비교해도 손색없는 기아 스팅어. 그 독특한 세 가지 매력을 소개한다.

패스트백 디자인을 살린 GT카 스팅어. 스포츠 쿠페 부럽지 않은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Photo=KIA media

2022 기아 스팅어가 스포츠 쿠페보다 좋은 첫 번째 이유는 바로 디자인이다. 2도어 쿠페의 장점은 바로 날렵한 라인과 눈길을 끄는 멋이다. 하지만 2도어 디자인이라는 한계로 인해 불편한 부분도 많다. 2022 기아 스팅어는 시선을 빼앗는 멋진 디자인과 전면부에서 이어지는 선이 루프를 통해 뒤로 빠르게 내려가는 패스트백 디자인을 갖췄다. 이 때문에 스포츠 쿠페처럼 빠른 느낌을 연출한다. 전면부에 자리한 날렵한 디자인의 헤드램프와 에어 인테이크 디자인은 영락없는 스포츠카의 느낌이다. 여기에 좌우가 이어진 테일램프 또한 고성능 자동차에서 주로 사용하는 분위기를 지녔다. 19인치 휠과 쿼드 타입 배기구는 스포츠 쿠페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박력 넘치는 분위기를 연출한다.

스포츠 주행에 어울리는 인테리어. 구성과 재질, 편의성 측면에서도 뛰어난 가성비를 지녔다. Photo=KIA media

다음으로 성능이다. 2022 기아 스팅어에는 300마력 2.5리터 터보와 368마력 3.3리터 V6 트윈 터보 엔진을 만날 수 있다. 200마력대 엔트리 스포츠 쿠페와 비교해도 성능에서 월등히 앞선다. 또한 뒷바퀴 굴림 레이아웃을 기본으로 AWD도 더할 수 있고 핸들링에서도 수준 높은 퍼포먼스를 보인다. 여기에 브렘보 브레이크 시스템 등 제동력에서도 스포츠카 못지않은 성능을 낸다.

300마력 세팅. 2022 기아 스팅어 GT-라인에 적용된 2.5리터 신형 터보 엔진. Photo=KIA media

마지막으로 가격이다. 2022 기아 스팅어는 2.5리터 터보 엔진을 갖춘 GT-라인 트림을 $36,090부터 만날 수 있다. 여기에는 300마력 엔진과 GT 디자인을 갖춘 외관, 10.25인치 디스플레이 모니터를 갖춘 인테리어 등 가격 대비 성능이 눈길을 끈다. 3만 달러 중반에서 고를 수 있는 스포츠 쿠페는 그렇게 종류가 많지 않다. 그나마 럭셔리를 제외한 일반 브랜드에서 스포차카로 알려진 토요타 스푸라의 경우는 $43,090부터 시작하며, 닛산 370Z는 $30,090부터, 포드 머스탱은 $27,155부터 시작하지만 스팅어가 가진 여러 장점과 비교 시 아무래도 가성비 측면에서는 스팅어에 눈길이 간다. 럭셔리로 넘어가면 재규어 F타입 쿠페가 $61,600, 포르쉐 718 카이맨은 $59,900부터 시작한다.

퍼포먼스 측면에서도 손색이 없는 2022 기아 스팅어. Photo=KIA media

2022 기아 스팅어는 5만 달러 이상 스포츠 쿠페나 고성능 모델을 쉽게 구매하기 힘든 이들에게 합리적인 대안을 제시하는 모델이다. 퍼포먼스와 디자인 그리고 편의성에서 앞선 장점을 지는 2022 기아 스팅어. 더 늦기 전에 빠르고 멋진 차를 찾는다면 기아 스팅어를 한번 타보는 것은 어떨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