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투 시대, 오토쇼에서 여성 모델 사라진다!

0
60 views

Geneva 모터쇼에서 일부 차 회사들은 방문자들이 여성 모델이 아니라 차에 더 집중하기를 바라고 있다고 한다.

미투 #MeToo 물결이 넘치고 성희롱에 대한 인식이 커지고 있는 시대라, 일부 차 회사 임원들은 제대로 옷을 입지 않은 여성 모델을 전시회에 세우는 걸 꺼리고 있다고 USA Today 에서 보도하고 있다.

포뮬러 원에서 Williams 레이싱 팀으로 참가하고 있는 드라이버인 Susie Wolff 는 레이싱 트랙에서 여성 모델을 기용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한다. Wolff 는 여성을 상품화하는 걸 좋아하지 않는다고 한다.

물론 이 변화가 당장 일어나는 건 아니다. 긴 다리에 짙은 화장을 한 모델이 여전히 스탠드를 차지하고 있지만, 예전보다는 노출이 준 것도 사실이라고 한다.

Toyota Motor 유럽의 수장인 Johan van Zyl 은 자신의 회사는 차의 이미지를 형상화하기 위해 여성 모델을 이용하지 않는다고 밝힌다. 모델을 사용할 수도 있지만, 여성을 세워도 경멸하는 방식으로 하지는 않으며, 회사의 가치와도 맞지 않다고 강조한다.

Toyota 나 Rolls-Royce 모두 모델을 차 옆에 세우지 않고, 필요에 따라 정장을 입은 남녀 도우미를 전시장에 배치해 방문객에게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 pixabay.com>

남녀 누구나 좋아하는 친숙한 BEST HYBRID 모델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