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역사상 가장 강력한 콜벳 등장. 페라리 보고 있니?

0
822
2019 쉐보레 콜벳 ZR1. Photo=chevroletenews

미국을 대표하는 스포츠카 콜벳(C7)의 최상급 퍼포먼스 ZR1 스펙이 공개됐다. 2019년형 콜벳 ZR1은 최고출력 755마력을 기록. 유럽제 수퍼카의 마의 700마력대로 뛰어올라 그들과의 본격적인 힘의 대결이 가능해졌다. 7세대 콜벳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ZR1 모델은 콜벳의 또 다른 퍼포먼스 스펙인 Z06이 가진 650마력대를 초과해 쉐보레 뿐 아니라 GM이 이전에 만들어내지 못한 힘의 영역을 펼쳤다.

ZR1의 디자인은 대담한 디자인의 콜벳을 과격함에 가까이 몰아 붙였다. 카마로 ZL1에서 선보였던 스타일의 프런트 범퍼와 그릴 디자인을 적용했고 범퍼 하단에 카본파이퍼 스포일러를 달아 멋과 함께 기능적인 부분도 개선했다. 오리지널보다 꽉차보이는 정면은 엄청난 파워를 숨긴채 웅크린 야수처럼 보이기도.

ZR1 전용 5스포크 타입 휠. Photo=Chevroletnews
ZTK 패키지를 통해 장착할 수 있는 대형 카본 윙. Photo=Chevroletnews

사이드뷰에서는 ZR1 전용 5스포크 타입 알루미늄 휠과 그 사이로 보이는 브렘보제 빅브레이크가 눈길을 끈다. 휠 사이즈는 앞 19인치, 뒤 20인치이며 타이어는 미쉐린 파일럿 수퍼스포츠를 달았다. 브렘보제 브레이크는 앞 15.5인치 카본세라믹 로터와 6피스톤 캘리퍼, 뒤 15.3인치 카본세라믹 로터와 4피스톤 캘리퍼로 이뤄졌다. ZR1 기본 스펙에는 리어 윙이 기본으로 달려나온다. 하지만 ZTK 퍼포먼스 패키지(사진 위)를 선택하면 리어에 카본파이어 대형 윙과 함께 타이어 역시 미쉐린 스포츠 컵2 타이어를 고를 수 있다. ZTK 패키지를 선택할 경우 다운포스가 기본형 ZR1보다 60%가 늘어나 보다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해진다.

후드 아래에는 신형 LT5 V8 6.2 엔진이 자리해있다. 이 스몰블럭 엔진은 대용량 이튼(eaton)수퍼차저와 결합해 최고출력 755마력, 최대토크 715lb-ft.를 뽑아낸다. 특히 600lb-ft. 수준의 평균 토크 영역이 2천200rpm부터 레드존까지 이어져 어떤 구간에서도 힘찬 가속이 가능하다. 이는 LT4 수퍼차저 엔진보다 무려 53퍼센트나 강력한 수치. 변속기는 7단 수동 또는 8단 자동을 고를 수 있다. 특히 자동변속기의 경우는 ZR1 역사상 최초이기도 해 눈길을 끈다.

오직 달리기만을 위해 집중된 운전석. Photo=Chevroletnews

이 강력한 엔진을 컨트롤 하는 운전석은 기존 7세대 스팅레이 콜벳의 디자인을 유지하면서 ZR1만의 포인트를 줬다. 특히 스티어링 휠 상단 일부를 카본파이버로 감싼 것도 눈길을 끈다. 버킷 기능을 키운 스포츠 시트는 신체가 닿는 부분을 나파가죽으로 처리해 고급스러움과 함께 좌착감을 높였다.

‘왕의 귀환’이라고 평가 받는 신형 ZR1. Photo=Chevroletnews

신형 ZR1의 최고속도는 약 210마일 이상으로 알려져있다. 쉐보레는 공식 판매를 2018년 봄 시즌으로 예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가격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하지만 미국내 자동차 전문지들에서는 신형 ZR1의 가격을 약 11만 달러 이상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콜벳 ZR1은 지난 11월 12일 2017 두바이 오토쇼를 통해 공개됐으며, 미국에는 2017 LA 오토쇼를 통해 전시된다.

LA 오토쇼에서 극찬한 토요타 차량은 뭘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