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비와 힘, 둘 다 잡고 싶다면? ‘이 모델’이 답!

0
583
연비와 힘. 두 가지 모두를 잡을 수 있는 2023 기아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Photo=KIA usa media

최근 SUV 구매자들이 가장 비중을 두는 부문은 바로 연비가 아닐까 싶다. 고유가가 이어지는 이유도 있겠지만, 레저나 아웃도어를 즐기는 경우가 늘면서 장거리 여행에도 연료비 부담이 없는 쪽으로 시선이 쏠린다.

SUV는 기본적으로 세단과 달리 어느 정도 덩치가 있고 무게가 있는 자동차다. 따라서 늘어나는 무게와 크기를 생각하면 연비까지 잡는 것은 쉽지 않다. 그래서 몇몇 제조사들은 SUV 모델에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더해 상품성을 높인다. 최근 공개된 하이브리드 SUV 중 2023 기아 스포티지 하이브리드의 경우는 지금까지 선보인 경제적인 SUV들을 뛰어넘는 남다른 매력을 지녔다.

1.6리터 터보 엔진과 44kw 모터가 결합된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시스템. Photo=KIA usa media

하이브리드 시스템은 내연기관 엔진이 연료를 통해 힘을 내야 하는 부분 중 일부를 전기 모터의 힘으로 대신하거나 도움을 주는 방식이 주를 이룬다. 따라서 힘보다는 연비나 경제성 위주의 세팅에 중점을 두기도 한다. 하지만 기아 스포티지 하이브리드의 경우는 경제성을 살리면서 힘까지 손해 보지 않는 시스템이 돋보인다.

1회 주유로 최대 500마일 주행. 복합 연비 최대 43mpg를 목표로 한다. Photo=KIA usa media

비결은 바로 터보 하이브리드다. 스포티지에는 1.6리터 터보 엔진과 44kw 모터가 장착된다. 두 개의 파워트레인을 통해 만들어내는 힘은 227마력에 이른다. 200마력이 넘는 힘으로 경쾌한 달리기가 가능하고, 복합 연비는 최대 43mpg를 목표로 한다. 힘과 연비를 동시에 잡은 파워트레인 덕분에 1회 완전 주유로 달릴 수 있는 최대 거리는 무려 500마일에 이른다. 숫자만 따져보면 장거리 로드트립을 즐기는 이들이 눈독을 들이기 충분하다.

이전 세대보다 CO2 배출을 40%나 줄일 것도 특징이다. Photo=KIA usa media

연비와 성능뿐만 아니라 스포티지 하이브리드를 타야 하는 이유는 바로 친환경성 때문이다. 새로운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으로 오면서 스포티지는 전 세대 모델보다 CO2 배출량을 무려 40%나 줄인 것도 특징이다.

동급에서 만족스러운 넓은 2열 레그룸과 트렁크 공간을 지닌 2023 기아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Photo=KIA usa media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갖추고도 동급에서 눈길을 끄는 2열 레그룸과 카고 공간을 확보한 것도 스포티지 하이브리드의 자랑이다. 여기에 8개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을 갖추고, 액티브 AWD도 선택할 수 있어 산악 주행이나 궂은 날씨 지역에 사는 이들에게도 도움이 된다.

최근 신차 물량 부족과 차량 가격 급등으로 인해 시장이 다소 위축됐다고는 하지만, SUV는 늘 인기 부문이자 수요가 많은 시장이기도 하다. 레저와 장거리 여행, 친환경과 경제성 등을 갖춘 SUV를 찾고 있다면 2023 기아 스포티지 하이브리드를 만나보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