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 전용 ‘콘도’ 가 35만 달러?

0
971

33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는 24시간 경비 시스템, 자동 온도 조절, 회원을 위한 소셜 클럽 운영, 컨시어지 서비스 등 다양한 서비스를 내세운 콘도가 분양 중이다.

콘도 개발업체인 오토하우스가 지난달부터 분양을 시작한 이 콘도가 다른 콘도와 차별화되는 것은 이 콘도에는 사람이 거주할 수 없다는 것. 거주할 수 있는 대상은 자동차다. 한마디로 자동차 전용 콘도인 셈이다.

1

오토하우스 루이스 버드맨 개발자는 “마이애미는 전세계 럭셔리 자동차의 집합소다. 휴가를 즐기고 마이애미를 떠나는 고객들이 그들의 고급 자동차를 안전하게 보관할 장소를 찾는 데서 아이디어가 시작됐다”며 “이미 몇몇 유닛은 계약을 마쳤다”고 전했다.

이 콘도는 7층 높이에 총 45개 유닛으로 구성됐다. 분양가격은 35만 달러부터다. 콘도마다 자동차 2대까지 전시 가능하다. 2200스퀘어피트 규모의 유닛은 무려 150만 달러에 판매되고 있다.
3

유닛마다 허리케인에 대비해 창문과 광택 콘크리트 바닥은 물론 당구대, 바 등 차 주인도 즐길 수 있는 엔터테인먼트 공간도 마련된다. 자동차 콘도는 오는 2018년에 완공될 전망이다.

출처: LA 중앙일보

 

가족용 SUV 도요타 하이랜더
HLD_MY14_0035_V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