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유소 개솔린 가장 쌀 때는 몇 시?

0
1384

최근 들어 개솔린 가격이 오르고 있다. 캘리포니아에서 갤런당 3달러가 넘기도 한다. 그런데 돈이 더 절약되는 개솔린 주유 시점이 있다고 시사 주간지 Time에서 알려준다.

하루 중 가장 좋은 때는 아침이다. 하루 중 가장 추울 때 개솔린이 더 밀도가 높기도 하지만, 밀도 차이가 사실 엄청난 건 아니다. 아침에 개솔린을 사야 할 진짜 이유는 오전 8 – 10시 사이에 주유소 매니저나 주인이 인근 경쟁 주유소의 가격을 확인하러 돌아다니기 때문이다. 개솔린 가격이 오를 때에는, 경쟁 주유소가 값을 인상하면 오전 10시 – 정오 사이에 따라서 가격이 오른다.

MIAMI, FL - DECEMBER 08: A customer puts gas into a vehicle at the U-gas station on December 8, 2014 in Miami, Florida. According to the AAA Monthly Gas Price Report, todays national average price of gas is $2.75 per gallon, which is the lowest average since Oct. 5, 2010. (Photo by Joe Raedle/Getty Images)

 

비슷한 이유로 수요일이 일주일 중 가장 좋은 날이다. 매주 그렇지 않을 수 있지만, 수요일에 대체로 값이 가장 싸다. 주말에 가까워질수록, 특히 연휴 주말에는 여행자가 늘어나기 때문에 수요가 많아지면서 값이 오른다. 가격 인상은 주로 목요일부터 시작한다.

 

도심 연비가 무려 54인 이 자동차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