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이 차 구입의 최적기인 이유는?

0
857

2016년 가을, 평균 개솔린 가격이 갤런당 2달러 이하로 떨어질 거라고 GasBuddy에서 예측하고 있다. 그러나 싼 개스 가격만이 운전 비용을 떨어뜨리는 요인은 아니다. 차 딜러들이 9월 들어 새차 가격을 떨어뜨리고 있어서, 소비지가 원하는 모델을 살 수 있는 최적기가 되고 있다.

intro9월은 전통적으로 새차 사기에 좋은 달인데, 가을에 데뷔하는 새차가 많기 때문이다. 2017년형 모델을 위한 자리를 만들기 위해 남아있는 2016년형과 2015년형의 재고 처분이 많아진다. 그러나 예상보다 차 판매가 갑자기 줄어들고 있어서 차 시장은 바이어 마켓이 되고 있다.

8월 차 판매가 예상보다 좋지 못한데다, 2016년 전체 판매도 작년 수준에 못 미쳐 판매가 1년 전봐 5% 줄어들 전망이다. 차 회사나 딜러 입장에서는 판매 압박이 거세질 것이고, 이는 결국 소비자에게는 무이자 융자와 캐시백 증가 등 인센티브 증대로 연결된다.

그럼 연말까지 판매를 늦출까? 물론 연말에는 인센티브가 더 늘어나겠지만, 재고가 줄어들 것이다. 그래서 지금 사는 게 내가 원하는 모델/색상/트림을 가질 수 있는 확률을 높여줄 것이다.

각 달의 마지막 며칠동안 차를 사는 게 돈을 더 절약할 기회다. 판매 목표를 채워야 할 세일즈피플에게 딜을 요구할 기회가 많아진다.

<이상 Yahoo! Finance 참조>

10만 마일은 거뜬한 도요타 코롤라
COR_MY17_0042_V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