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세계 10대 인테리어! 한국차는 현대 코나와 기아 스팅어!

0
605

 

‘세계 10대 엔진’ 선정기관으로 유명한 <워즈오토>에서 2018 세계 10대 인테리어 위너를 뽑아 발표했다. 특별히 이들 가운데 한국차가 무려 2대나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기도. 주인공은 바로 현대 코나와 기아 스팅어. 현대 코나는 성장하는 미국 내 B 세그먼트 크로스오버 시장에서 현대가 선보인 첫 모델로 대담한 디자인과 더불어 1.6터보 엔진, 7단 듀얼 클러치 미션, AWD 등 경쟁사를 압도하는 성능 등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네온 컬러로 포인트를 더한 현대 코나. Photo=Hyundai

<워즈오토>는 이 세그먼트에서 일반적으로 적용하고 있는 블랙 인테리어의 심심함을 가죽시트, 기어레버, 공조기 등에 네온 라인을 넣어 조금 특별하게 연출한 부분을 주목했다. 여기에 버튼을 누르면 올라오는 헤드업 디스플레이와 함께, 마치 떠있는 듯한 느낌을 주는 플로팅 디자인 8인치 디스플레이 모니터도 높은 점수를 줬다. 한편 현대는 이번 코나의 인테리어 위너 수상을 통해 총 5번의 수상 기록을 가지게 됐다.

검정 인테리어와 메탈의 조화.

기아 스팅어의 인테리어 디자인 역시 2018 10대 위너 중 하나로 선정됐다. <워즈오토>는 기아 역사상 다섯번째 인테리어 수상 모델로 스팅어를 주목하면서 선정 가정에서 그 어떤 논란도 없었다는 후문을 밝혔다. 최고급 가죽과 부드러운 재질, 여기에 블랙과 레드가 조합된 컬러 매칭 등은 고급스러움과 함께 스포티함을 동시에 만족시킨다. 특히 스마트폰과 빠르게 연동되는 기능적 측면도 높게 평가했으며 운전자 도움 기능과 더불어 손쉽게 터치 스크린을 통해 조작할 수 있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에도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한편 코나와 스팅어 외에 10대 인테리어 위너로 쉐보레 이쿼낙스, 인피니티 QX50, 렉서스 LS500, 링컨 네비게이터, 포르쉐 파나메라, 램 1500, 레인지로버 벨라, 토요타 켐리가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