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이 가기 전 꼭 잡아라! 특별 혜택을 제공하는 브랜드 5

0
1204

코로나19로 인해 자동차 소비가 위축된 가운데 각 제조사들마다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해 소비자들의 선택을 이끈다. 90일 페이먼트 유예와 같은 파격적인 프로그램은 물론 무이자와 다운 페이먼트 없는 리스 프로그램도 눈길을 끈다. 코로나 19에 따른 제조사별 8월 구매 혜택. 여기 <카디렉트(Carsdirect)> 가 소개한 모델 중 베스트 5를 소개한다. (프로모션 적용 혜택 등은 거주 지역 및 개인의 신용도 등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BMW, 최대 3천 달러까지 아낄 수 있다

8월 BMW는 보너스 혜택 및 신차 구매 프로모션을 만날 수 있다. Photo=BMW news

BMW는 최대 90일 페이먼트 유예 프로그램을 8월 말까지 진행한다. BMW는 모델별 낮은 이자율(최대 60개월) 프로그램과 함께 모델에 따라 다양한 크레딧 혜택도 제공한다. 이를 통해 BMW X3를 구매할 경우 0.9% 이자율 60개월에 $2,500 크레딧, 여기에 타던 모델이 BMW의 경쟁 모델인 경우에 추가로 $500를 더 아낄 수 있다. 이런 혜택으로 X3를 구매하면 낮은 이자율과 함께 최대 $3,000를 아낄 수 있다.

재규어 랜드로버 최대 72개월 무이자 제공

재규어 구매를 생각한다면 8월 프로모션을 만나보자. Photo=Jaguar news

코로나 19로 인한 프로모션으로 재규어 랜드로버는 최대 72개월 무이자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해당 모델은 재규어 랜드로버 전 모델로 알려졌다. 다만 첫 달 및 최대 90일 페이먼트 유예 프로그램은 7월로 종료된 것으로 보인다. 리스 프로그램은 크게 달라진 것이 없다. <카디렉트>에 따르면 2020 재규어 F-타입 스포츠카의 경우 최대 $12,000 딜러 인센티브가 가능할 수 있다고 한다. 재규어 구매를 생각하는 바이어라면 지금이 최대의 적기다.

기아 최대 75개월 무이자 할부 진행

기아차는 8월 최대 75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Photo=KIA news

기아차의 코로나 19 특별 프로모션은 적지 않은 변화가 있었다. 먼저 첫 달 및 최대 120일 페이먼트 유예 프로그램은 지난 6월로 종료됐고, $1,500 로열티 할인 또한 7월로 끝을 맺었다. 하지만 최대 75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은 여전히 만날 수 있다. 기간을 늘려 84개월 융자를 선택한다면 무이자는 아니더라도 1.9% 낮은 이자율을 제공해 눈길을 끈다. 다만 소비자들이 많이 찾는 기아 텔루라이드의 경우는 재고 물량 부족 등으로 인해 이 같은 혜택으로 만나기 어려워 보인다.

마즈다 최대 90일 노 페이먼트 프로모션

최대 90일 노 페이먼트 프로그램을 진행 중인 마즈다. Photo=Mazda news

마즈다의 8월 프로모션은 먼저 전 모델에 걸쳐 무이자 할부가 눈길을 끈다. 희소성을 갖춘 MX-5 미아타와 같은 로드스터도 이에 해당한다. 마즈다 파이낸싱을 이용할 경우 최대 90일 노 페이먼트 프로모션도 유효하다. 하지만 많은 고객들이 반가워했던 $1,500 로열티 디스카운트는 지난 7월로 종료됐다. 헬스케어 종사자들을 위한 $500 보너스 할인도 종료됐지만 무료 오일 교환과 같은 서비스는 유지된다.

혼다 & 어큐라 베스트 리스 프로모션 진행

혼다 모델을 사고자 한다면 8월에 좋은 리스 조건을 만날 수 있다. Photo=Honda news

혼다와 어큐라의 경우 첫 달 페이먼트 유예 프로모션은 지난 7월로 종료됐다. 하지만 최고의 리스 프로모션을 통해 코로나 19 프로모션을 이어간다.이 혜택을 통해 2020 혼다 CR-V와 같은 베스트 셀링 모델을 보다 편하게 구매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어큐라의 경우 다양한 현금 보너스 혜택이 더해진다. 2020 RDX의 경우 최대 $3,000 보너스 혜택을 누릴 수 있고 72개월 파이낸스의 경우도 좋은 조건으로 구매할 수 있어 보인다. 혼다의 오퍼는 8월에 끝을 맺고, 어큐라의 경우 9월 8일까지 이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