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자동차

자동차

“제네시스 도장 결함” 집단소송…현대차미국법인 피소

“산화돼 변색·벗겨져” 딜러따라 대처 제각각 차량 도장 결함을 이유로 현대차미국법인이 집단소송에 휘말린 것으로 나타났다. 법률전문매체 톱클래스액션스는 원고 가에타노 루소가 현대차 제네시스 모델들의 페인트와 클리어코트(투명 보호 페인트)가 조기에...

파격 조건…전기차 구매 지금이 적기

다운페이 미니멈 리스부터 무이자 할부 최대 72개월 등 업체들 인센티브 경쟁까지 하이브리드에 밀려 주춤하고 있는 전기차 판매 촉진을 위해 업체들이 파격적인 조건을 내걸고 경쟁에 나섬에 따라 전기차...

판매 4위 한국차 리콜은 3위, 품질·안전 괜찮나

작년 41번 573만8757대 리콜 3개사 올해도 총 59만4311대 75%가 화재 등 안전과 직결 지난해 역대 최고 실적으로 판매량 4위에 올랐음에도 리콜횟수 3위를 기록했던 한국차가 올해도 리콜이 이어지고...

2018년 이후 처음…‘올해의 차’ 톱10 한국차 전무

컨수머리포트 2024 추천모델 일본 7개·미국 2개·유럽 1개 아이오닉5·제네시스 GV70는 신뢰도 평균 이하 이유 제외 판매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는 한국차가 대표적 비영리 소비자보호단체로부터 만족할만한 평가를 받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컨수머리포트가...

전기차는 주춤…하이브리드 판매 50% 급증

가격·수리비 등 경제적 이점 모델 수도 40% 증가 70여종 한인들도 선호, 구매 별 따기 오토론 고금리 탓 마크업 없어 소비자들의 전기차(EV) 구매가 주춤하면서 하이브리드차(HEV)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최근...

현대차 제네시스 3만대 리콜…“오일 누출로 엔진 화재 위험”

연방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현대차가 오일 누출로 인해서 엔진룸에서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높아질 수도 있다면서 차량 2만8439대를 리콜했다고 밝혔다. 리콜 대상 차량은 3.3ℓ V6 터보차저 엔진을 장착한 G70(2019∼2022년형),...

신차 보유비용, 가주가 가장 비싸다

구매 첫해 총 2만7293달러 판매세·개스비 전국 1위 탓 순수 유지비도 연 6060불 가주가 전국에서 신차 구매 시 연간 자동차 보유비가 가장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정보매체 고뱅킹레이트가 최근 공개한...

테슬라, 북미·유럽서 모델Y 가격 1000불씩 인상 예고

테슬라가 북미와 유럽 지역에서 모델Y 가격을 올린다. 16일(현지시간) 테슬라는 X(옛 트위터) 유럽 계정을 통해 “오는 22일부터 “유럽의 여러 국가에서 모델Y 가격이 인상될 것”이라고 예고했다. 테슬라는 가격...

2024 북미 올해의 차, 기아 ‘EV9’

스포티한 주행과 안락함 공존 배터리 80%까지 충전 25분 기아  EV9 출시로 미국 전기차 시장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전기차 3열 SUV 시장에서는 기아의 첫 모델이기에 시장반응을...

웃돈 붙던 전기차 1만불까지 할인

7500불 크레딧 규정 강화로 인센티브 9.8%까지 확대돼 무이자 할부에 파격 리스도 수요 급증에 5000달러 이상 프리미엄이 붙어 판매됐던 전기차가 이제는 인센티브가 확대되며 모델에 따라 최대 1만 달러까지...
- Advertisement -